극한직업 한과 굴비 오색 떡국 떡 안동 찰떡 명절 선물 설 음식 업체 위치 가격 689회 1월 29일 택배 주문 홈페이지

극한직업 한과 굴비 오색 떡국 떡 안동 찰떡 명절 선물 설 음식 업체 위치 가격 689회 1월 29일 택배 주문 홈페이지 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극한직업 689회 <설 대목을 잡아라! 명절을 준비하는 사람들>편에서는 다양한 설 음식이 나왔습니다.

극한직업 한과

극한직업 한과

강릉에 위치한 한과 마을은 설이 가까워지면서 밀려드는 주문 양으로 온 마을 사람들이 모두 한과 만들기에 매달립니다. 맛있는 한과를 만들기 위해서는 기름의 온도가 중요합니다.

미리 만들어 건조해 놓은 찹쌀 반대기를 100℃의 기름에서 한번 불려준 후, 240℃의 높은 온도의 기름에 다시 한 번 튀겨 모양을 만들어 주는데요.

튀겨진 산자의 4면에 골고루 조청을 발라, 튀밥을 입혀내면 한과가 완성됩니다. 강릉 한과는 우리 농산물 백옥찰만을 고집하여 20일 이상 자연 발효시킵니다.

순수 콩물로만 반죽해 깊고 부드러운 식감과 고소한 맛이 느껴집니다. 천연 감미료인 조청으로만 버무려서 자연 그대로의 단맛이 일품입니다.

재료 본연의 맛을 위해 할머니에게 전수받은 옛 방식을 고수하는 100% 순수 핸드메이드 전통 강릉 한과입니다.

▼아래 한과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과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한과 택배 주문 홈페이지 ▶ 클릭

극한직업 찐 굴비

극한직업 한과

또다른 명절 선물의 대표 음식 중 하나는 산바람에 말린 찐 굴비입니다. 명절 하면 떠오르는 명절 선물을 생산하느라 강원도 인제의 한 공장은 분주합니다.

설을 맞아 명절 선물로 주문이 늘어났다는 굴비 생산을 위해서입니다. 생선의 배를 가르지 않고 몸체를 유지하면서 손질해야 하므로 오로지 사람의 손으로 작업해야만 합니다.

부세 굴비는 인제의 계곡에 위치한 덕장에서 3일간 자연 건조를 하게 되는데, 이때 생선을 가로로 세워 건조합니다. 1

4시간 동안의 기계를 이용한 2차 건조와 쪄내는 과정을 거치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부세 찐 굴비가 완성됩니다.

전통방식으로 엮은 최고급 보리 굴비는 한번 쪄내 후 개별 포장된 제품으로 전자레인지에 3분만 돌리면 조리가 간편합니다. 3대를 이어온 프리미엄 특대 사이즈 굴비를 주문해 보세요.

▼아래 찐 굴비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찐 굴비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찐 굴비 택배 주문 홈페이지 ▶ 클릭

극한직업 설맞이 음식 오색 떡국 떡

극한직업 한과

설음식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은 바로 떡국 떡입니다. 떡국 떡을 만들기 위해 하루 사용되는 쌀은 약 1t가량입니다.

흰 쌀을 이용한 백미 가래떡과 함께 백년초, 단호박, 흑미, 쑥을 이용한 네 가지 색깔의 가래떡을 만들어 이틀 동안 냉동 건조를 시켜줍니다.

오색떡은 하얀 국산 쌀과 단호박, 백년초, 흑미, 쑥이 만나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으로 온가족이 함께 즐기기에 안성맞춤입니다.

▼아래 오색 떡국 떡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오색 떡국 떡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오색 떡국 떡 택배 주문 홈페이지 ▶ 클릭

극한직업 안동 찰떡

극한직업 한과

떡국 떡과 함께 명절이면 빠질 수 없는 또 다른 떡은 안동 찰떡입니다. 특히 명절이면 유독 찾는 이가 더 많아진다는 떡집이 있습니다.

이 집은 찹쌀을 쪄 고두밥을 지은 후, 기계를 사용하지 않고 직접 떡메질을 해 떡을 만듭니다. 5kg에 달하는 떡메로 찹쌀밥을 쳐줘야 밥알이 살아 있는 쫄깃한 떡이 만들어지기 때문입니다.

떡을 다 치고 나면 참기름을 발라 네모반듯하게 펴, 잘라줍니다. 팥과 참깨, 콩고물 등 고물을 얹어내면 쫄깃한 안동 찰떡이 완성됩니다.

▼아래 안동 찰떡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안동 찰떡 택배 주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안동 찰떡 택배 주문 홈페이지 ▶ 클릭

블로그 인기 글 더보기

© 2021 트렌드뉴스 • 제휴 광고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트렌드 뉴스 | 복지포털 | 건강 포털 | 대출포털 | 보고 먹고 자고 | 실시간 뉴스정보 | 부동산 금융센터 |